국민일보 유영대 기자 '2023 한국을 빛낸 자랑스러운 한국인 대상' 수상

코로나시에 장애인, 노숙자, 탈북자 등 소외게층 보도

편집인 | 입력 : 2023/10/25 [17:56] | 조회수: 263

  
국민일보 유영대(사진, 종교기획위원) 기자가 24일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 컨벤션홀에서 ‘2023 한국을 빛낸 자랑스러운 한국인’ 대상(언론발전 공로)을 수상했다.

 

 

 

 

 


‘한국을 빛낸 자랑스러운 한국인’ 대상은 매년 정치와 경제, 사회 문화 등 각 분야의 발전을 선도하고 국가경쟁력 강화, 사회복지 향상 등에 기여한 인물에게 시상한다.

 

주최 측은 “코로나19 팬데믹의 어려운 시기에도 불구하고 기획기사를 통해 장애인과 노숙인, 탈북자, 미혼모 등 소외이웃을 돌봤다”며 “특히 창조적이고 미래 지향적인 확고한 신념으로 국민의 자존감을 높인 리더십과 전문성을 발휘해 미래 대한민국의 꿈과 희망을 보여준 공로”라고 시상이유를 밝혔다.

 

 

 

유 기자는 “더 열심히 봉사하고 기사 쓰라는 의미로 이 상을 받겠다”고 수상 소감을 말했다.

 

행사는 ‘2023 한국을 빛낸 자랑스러운 한국인대상 조직위원회’가 주최하고, 대한민국신문기자협회, 언론인연합협의회, 국민행복시대, (사)국제문화공연교류회, 외교저널 등이 공동 주관했다.

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제 목
내 용
관련기사목록